MAIN
삼성동 광고매체
🌳

XPACE 광고책 #환경

XPACE 광고책은 XPACE에 대한 모든 정보를 담기 위해 제작한 XPACE 백과사전 시리즈입니다. 두 번째 시리즈로, 친환경 전시컨벤션센터로 거듭나기 위한 코엑스의 노력을 담은 #환경 편을 준비했습니다.

아래에서 다룰 내용

1 친환경 • 필환경을 위해 코엑스는 어떤 노력을 하는 거야?
2 딱딱한 전시장이 말랑말랑한 공간으로! Before & After
3 XPACE가 없었더라면, 얼마나 많은 폐기물들이 또 생겨나고 버려졌을지…!
환경을 사랑하는 마케터와 나누고 싶은 이야기, XPACE 광고책 환경편
지금 시작합니다!
서울일러스트레이션페어 2016, 출처 : 한국와콤
조경정원박람회 2020, 출처 : 서울와이어
기둥을 감싸 안은 안내판, 난간에서 펄럭이는 현수막, 전시장 입구 목공 배너.
코엑스가 개선을 결심한 포인트는 무엇일까요?
스마트디바이스쇼 2018, 출처 : INVEN
바로 목공 배너 현수막 입니다!
매해 코엑스에서는 약 2,500 회의 크고 작은 행사와 전시회가 개최되는데, 그만큼 많은 일회성 홍보물들이 제작되고 폐기되었습니다.
그러나 코엑스가 친환경 디지털 전시컨벤션센터로 변모하면서 많은 홍보물들이 절감되었고, 그 양을 추산하자면 21,000 m2라고 합니다.
이는 무려 축구장 면적의 3배라고 해요
재활용 없이 소각되는 선거용 현수막, 출처 : 충남일보
탄소중립을 선언하는 2021 P4G 서울 녹색미래 정상회의, 출처 : 행정안전부
앞서 말한 전시 기간을 위해 만들어진 수많은 홍보물들은 재활용이 어렵습니다.
현수막의 경우, 잉크와 접착제 때문에 재활용이 어렵고, 재활용을 하더라도 질 좋은 상품을 만들지 못해 계속해서 사용하기 힘듭니다. 또한 투입된 비용 대비 현수막 재활용품에 대한 수요도 거의 없다 보니 대부분 소각 처리되는데, 그 과정에서 발생하는 다량의 온실가스와 유해 성분까지!
매우 비효율적이고 비환경적인 형태이죠.
기후변화행동연구소의 ‘현수막 온실가스 배출량 분석 자료’에 따르면, 현수막 1장의 온실가스 배출량은 6.28kg CO₂e(이산화탄소 환산량)이라고 해요.
이에 따라 정보 전달과 광고, 이벤트가 어우러지면서도 친환경적인 새로운 광고 홍보 플랫폼에 대한 필요성이 대두되었습니다.

Before & After

서울커피엑스포 2017, 출처 : AVING
서울커피엑스포 2022, 출처 : ZDNet
서울리빙디자인페어 2019, 출처 : designdb
서울리빙디자인페어 2022, 출처: MBN
AW 2019, 출처 : XISOM
AW 2021, 출처 : ZDNet
그래서 코엑스는 결심했습니다!
전시업계 최초 친환경 디지털 홍보 매체를 만들기로 말이죠.
먼저, 지금까지 나무틀로 짜여진 목공 배너나 현수막으로 된 단면 홍보물에 불과했던 전시장 입구 현판을 디지털 미디어 게이트로 변신시켰습니다.
액자 프레임과 같은 입체 형태로 제작된 미디어 게이트는 생동감 있는 전시 로고를 표현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Before & After

월드IT쇼 2015, 출처 : 뉴시스
월드IT쇼 2022
윈터페스티벌 2018 홍보대사 여자친구, 출처 : 여자친구 페이스북
KOREAN ACTORS 200
키메스 2019, 출처 : 라포르시안
키메스 2022
무수히 많은 플랭카드, 빵빠레 배너 등이 걸렸던 전시장 곳곳에는 디지털 미디어 매체 XPACE를 설치하여 다면화, 다각화된 미디어 영상으로 전시 및 행사, 기업을 홍보할 수 있게 탈바꿈하였습니다. 그 덕분에 고해상도 화면과 상급 모듈의 높은 품질로 고퀄리티 광고 영상을 송출할 수 있게 되었죠.
이렇게 코엑스는 환경친화적인 디지털 MICE 공간으로 진화하였습니다.
XPACE의 탄생 비화를 알고 나니, 코엑스가 새롭게 보이시나요? 친환경 전시컨벤션센터로 거듭나고 있는 코엑스를 직접 방문해서 둘러보세요!
친환경 디지털 광고 매체 XPACE 활용 사례
XPACE 광고책 #트래픽편 알아보기
참고 기사
이새롬, 선거철 쏟아지는 현수막 쓰레기 ‘재활용은 아직도 미비’, 뉴시스, 2022.06.08
최영호, 공간과 미디어의 콜라보레이션, 코엑스 엑스페이스(XPACE), 매드타임스, 2020.08.28